보도자료

보도자료 조회
내일보다 오늘이 더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습니다
작성자장혜준 작성일2017-07-27 조회수7062
첨부파일 파일 다운로드  (보도자료) 내일보다 오늘이 더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습니다!(최종).hwp (다운로드 159 회)
전화번호

내일보다 오늘이 더 안전한 바다를 만들겠습니다.

해양경찰청, 3년 만에 다시 독립 외청으로…변화를 다짐!


 정부조직법 개정안과 부처별 직제 등 새 정부 조직개편을 위한 관련 법령안이 25일 국무회의에서 심의·확정돼 26일부터 공포·시행됨에 따라 해양경찰청이 공식 출범했다.

 이로써 해양경찰청은 지난'14년 세월호 사고 이후 국민안전처로 편입된 지 약 3 만에 다시 독립 외청으로 돌아오게 되었다.

 해양경찰청은 공식 출범과 함께 내일보다 오늘이 더 안전한 바다는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

 이는 사고가 난 후에 다음에는 문제점을 개선하겠다.’라는 접근 방식으로는 진정한 국민안전을 실현할 수 없기에, 국민이 바다이용하는 그 순간이 가장 안전해야 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전 직원이 업무에 임하겠다는 의미라고 해양경찰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를 위해 해양경찰은 국민이 체감하는 든든한 안전, 주변국으로부터 우리의 바다를 굳건히 지켜내는 당당한 주권, 사회적 약자의 편에서 민생을 돌보는 공정한 치안, 해양환경 보전을 위한 깨끗한 바다’, 그리고 소통과 정의로운 조직문화가 근간이 되는 탄탄한 해양경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해양경찰 직원들은 한 목소리3년 간 뼈를 깎는 다짐과 노력시간을 보내고 오늘 새로운 출범을 맞이하니 만감이 교차한다면서, 어떠한 위급한 순간에도 오직 국민만을 생각하며 뛰겠다라고 말했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해양안전과 해양주권수호는 물론 해양치안확보 등 바다에 관한 한, 거듭난 우리 해양경찰이 국민 행복의 디딤돌이 되겠다고 출범에 따른 각오를 밝혔다.

 향후 해양경찰청이 어떻게 바다의 안전을 책임져 나갈지 그 변화가 기대된다.



☞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해양경찰청 혁신기획재정담당관실 경정 이영호(☎ 044-205-2118)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