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HOME

글자크기 확대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축소 프린트

HOME


해양경찰청, 2019년 해양오염물질 유출량 약 40% 감소 상세보기 표 - 제목, 작성자, 등록일, 담당부서, 전화번호, 내용, 첨부파일로 구성
해양경찰청, 2019년 해양오염물질 유출량 약 40% 감소
작성자 임용혁 등록일 2020.01.13
담당부서 전화번호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지난 해 우리 바다에서 발생한 오염물질 유출량은 2018년 대비 약 40% 감소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해 해양오염사고는 2018288건 보다 소폭 증가한 296건이 발생하였으나, 기름 등 오염물질 유출량은 1482018251보다 103가 감소하였다.

< ’18288건 발생, 251유출 ’19296건 발생, 148유출 >                                                                                                                

 유출량이 감소한 것은 사고선박 안에 실려 있는 기름이 외부로 유출되지 않도록 다른 선박으로 옮기는 등 적극적인 예방조치를 실시한 결과로 분석된다.

(적재유 이적작업) ‘18341,961㎘→ ’194426,280

 2019년도 해양오염사고를 분석해 보면, 사고 원인별로는 기름 이송작업 등 부주의에 의한 사고가 102건으로 전체 34%를 차지하여 가장 많았고, 해난에 의한 오염사고 > 파손 > 고의 등의 사고가 그 뒤를 이었다.

 지역별 발생건수와 유출량은 선박 통항량과 기름 물동량이 가장 많은 부산 해역에서 60건의 사고가 발생하여 유출량 39.4로 전국에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오염원별로는 어선에 의한 사고가 136건으로 가장 많았으며, 예인선 등 기타선 > 유조선 > 육상의 오염원 > 화물선 순으로 오염사고가 발생했다.

 임택수 해양오염방제국장은 선박의 종류별, 시기별 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장기 계류 등 취약선박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겠다.” , “사고발생시에는 선박에 실린 기름을 안전한 곳으로 옮기고, 유출구를 막는 등 적극적인 예방조치로 맑고 깨끗한 바다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첨부파일

콘텐츠 만족도 조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

만족도 조사